::: 지리산 천은사 :::

로그인 회원가입 즐겨찾기추가

천은사 홈페이지

템플스테이 홈페이지












sample45

천은사 템플스테이

노고단을 그대 품안에~
지리산 천은사와 함께 나를 위한 행복여행을 떠나세요~

국가지정문화재

보물 제1340호 - 천은사 괘불탱

페이지 정보

작성자 천은사 댓글 0건 조회 89회 작성일 18-04-26 17:39

본문

 괘불은 기우제, 영산제, 예수제, 수륙제 등 사찰에 대중이 많이 모이는 큰 집회 때 야외에 모셔지는 거대한 불화이다. 평소에는 법당   뒷편의 괘불함에 보관되며, 사용시에는 옥외의 괘불대에 걸려진다. 이러한 괘불의 조성은 불교국가 일반에 보편한 것이   아니라, 우리 나라와 서역 등 몇몇 국가에서만 유행하였다. 지금까지 조사된 우리 나라의 괘불은 1600년대에서부터 1900년대에까지 약 300년에 걸쳐 제작된 70여점이 전해지고 있으며, 그중 절반 이상이 영남지역의 사찰에 소장되어 있다.
   
  괘불의 내용으로는 주로 석가모니불이 많은데, 1위, 3위, 또는 다위의 입불, 좌불 등이 있다. 그 형태는 석가모니불을   보신불로 하여 장엄 보살상으로 표현하는 것이 많으며, 영산회상도와 같은 그림도 있다.
   
  괘불의 도상적 특징은 괘불특유의 대형화된 형식상의 문제와 영산회상의 주존에 대한 표현에 있다. 일반불화에서 통용되는   의궤와는 달리 괘불 특유의 도상을 지니고 있으며, 이는 전적으로 영산회상의 장엄한 종교적 분위기를 대형화하여 표현하였다고   풀이 할 수 있겠다. 오늘날 티벳의 괘불가운데 30여미터의 크기에 달하는 것도 있어 대형괘불의 기원은 아무래도 서역과   밀접한 연관을 지니고 있는 것이 아닌가 생각된다.
   
  티벳에서는 탱화를 탕가(Thangka)라고 발음하고 있는데, 그 발음이 우리의 탱화와 유사하다. 또한 우리나라에서는 불화를 한자로 ‘幀畵’라 표기하고 그대로 ‘정화’라 읽지 않고 ‘탱화’라 발음하는 것에서 그 영향을 짐작할 수 있다하겠다. 천은사 괘불은 비단채색으로 크기는 길이 894㎝, 폭 567㎝로, 거대한 화면에 꽉 차게 정면을 향하여 서있는 석가의 모습을 그렸다.
   
  1673년(조선 현종14년)에 그려진 영산회상도로 한폭의 화면에 권속을 대동하지 않고 석가모니불을 단독으로 등장시킨 가장 단순한 형식이다.폭 35㎝의 삼베 15조각을 이어 붙여서 크기는 894㎝ 폭567㎝로 거대한 화면정면에 석가모니를 배치했다
   

마본채색 894.0x567.0㎝ 천은사 극락보전,성보문화재 보뭃 1340호

 

  畵記 ....證明 比丘 勝旭 畵員 敬心比丘, 志鑑比丘, 聖比丘 ....南原府 地異山 甘露寺, 大靈山敎主尊像日軸 時維   康熙十二年 癸丑 五月日 莊嚴己畢 求禮泉隱寺掛佛...


 종무소 전화 : 061-781-4800      법당 전화 : 061-781-0330

입금계좌번호  :  농협 301-0012-1904-31 [ 예금주 : 천은사 ]